[내일 날씨] 귀성길 안전운전하세요...설연휴 대체로 ‘양호’
[내일 날씨] 귀성길 안전운전하세요...설연휴 대체로 ‘양호’
  • 승인 2024.02.08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침 최저 -6~3도,낮 최고 4∼11도 분포.
미세먼지 '나쁨∼보통' 수준
설 연휴를 이틀 앞둔 7일, 광주 동구 인문학당에서 한복을 차려입은 어린이들이 새해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광주 동구/뉴스1]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설 연휴를 이틀 앞둔 7일, 광주 동구 인문학당에서 한복을 차려입은 어린이들이 새해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광주 동구/뉴스1]

설 연휴 첫날인 9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차차 맑아지겠으며, 연휴기간 일부 지역을 제외하고 대체로 무난한 날씨가 되겠다.

8일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6∼3도, 낮 최고기온은 4∼11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이어 10일 아침기온은 -7~1, 최고기온은 5~10도. 11일(일)~12일(월) 아침 기온은 -6~2도, 낮 기온은 4~13도로 평년(최저기온 -8~2도, 최고기온 4~11도)과 비슷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경기 남부·세종·충북·충남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서울·인천·경기 북부·대구·경북은 오전과 밤에, 전북·광주는 오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한편, 기상청은 10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오후(12~18시)에 충청남부와 전라권 한때 비, 오후(12~18시)부터 저녁(18~21시) 사이에 제주도에 가끔 빗방울(산지 비 또는 눈)이 떨어지겠다고 예보했다.

이어 연휴 3일 째인 11일 역시 전국이 흐린가운데, 아침(06~09시)부터 오후(12~15시) 사이에 제주도 지역에 가끔 비(산지, 중산간 비/눈)가 내릴 것으로 예상했다.

[뉴스인사이드 윤선진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