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미렌즈, "30~40대 중년안...누진안경 착용 빠를수록 좋아”
케미렌즈, "30~40대 중년안...누진안경 착용 빠를수록 좋아”
  • 승인 2024.02.27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무직 직장인 위한 누진렌즈 `케미 3040’을 선보여 

눈은 다른 신체 부위보다도 노화의 진행 속도가 빠른 부위 중 하나다.

과거에만 해도 50대 이후부터 노안 증상을 경험하는 것이 보통 이었지만 최근에는 스마트폰등 전자기기의 과도한 사용 등으로 30대에도 노안 증상을 호소하는 경우가 늘고 있다.

[자료=케미렌즈]

케미렌즈는 최근 컴퓨터 사용 빈도가 높은 30~40대 사무직 직장인들에게 적합한입문용 누진렌즈 `케미 3040’을 선보였다. 

케미렌즈 관계자는 “근거리 시야 불편감을 처음 느끼는 3040 연령층의 경우 입문용 누진렌즈에 적응을 하다가 40대 후반, 50대를 접어들면서, 본격적인 안구 조절 힘 부족이 많이 발생하면 `케미매직폼’누진렌즈시리즈 등의 일반 누진렌즈로 바꿔 자연스럽게 누진안경에 대한 적응을 할 수 있다”고 말했다.

[뉴스인사이드 홍성민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