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안길호 감독 “엑소 찬열, 작품을 관통하는 중요한 역할”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안길호 감독 “엑소 찬열, 작품을 관통하는 중요한 역할”
  • 승인 2018.11.28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안길호 감독이 극중 정세주 역할로 출연하는 엑소 찬열에 대해 언급했다.

28일 오전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에서는 케이블채널 tvN 새 주말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연출 안길호 l 극본 송재정)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제작발표회에는 안길호 감독, 현빈, 박신혜, 박훈, 김의성이 참석했다.

이날 안길호 감독은 엑소 찬열의 캐스팅 비화를 묻는 질문에 “박신혜씨의 추천도 있었고 해서 기분 좋게 만나봤는데 너무 좋더라. 연기도 너무 잘 하고 제일 중요한건 작품에 등장하는 세주 역할과 가장 제가 생각했던 이미지나 톤이 잘 맞았던 배우였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찬열씨가 극중 맡은 역할은 전체 작품을 관통하는, 모든 인물들이 움직이는 매개가 될 수 있는 역할이라고만 얘기하겠다. 대단히 중요한 역할이다”라고 덧붙여 궁금증을 더했다.

또한 극중 찬열의 누나로 출연하게 된 박신혜는 “정세주는 드라마의 키를 쥐고 있는 캐릭터”라며 “제가 누나로 나오지만 붙는 장면은 많지 않다. 각자 상황에서 벌어지는 일 많다. 같이 촬영은 많이 안했지만 현장에서도 열정 가지고 한다는 얘기 들어서 기대가 많이 된다”라고 전했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투자회사 대표인 남자주인공이 비즈니스로 스페인 그라나다에 갔다가 전직 기타리스트였던 여주인공이 운영하는 싸구려 호스텔에 묵으며 두 사람이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며 펼쳐지는 이야기.

한편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오는 12월 1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뉴스인사이드 김나연 기자/사진=tv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