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복인, ‘톱스타 유백이’ 합류…김지석과 母子 호흡
윤복인, ‘톱스타 유백이’ 합류…김지석과 母子 호흡
  • 승인 2018.12.06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윤복인이 tvN 불금시리즈 ‘톱스타 유백이’에 합류한다.

6일 윤복인의 소속사 래몽래인은 “윤복인이 ‘톱스타 유백이’에 합류한다”라며 “지난 회 과거 장면에서의 짧은 등장 이 후 금주 방송 분량부터 본격적으로 합류, 이번 드라마를 통해 색다른 연기 변신을 시도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톱스타 유백이' (연출 유학찬 l 극본 이소정, 이시은)는 대형 사고를 쳐 외딴섬에 유배 간 톱스타 유백(김지석 분)이 슬로라이프의 섬 여즉도 처녀 깡순(전소민 분)을 만나 벌어지는 문명충돌 로맨스.

윤복인은 극 중 주인공 유백(김지석 분)의 철부지 엄마로 아들 유백에게 가장 큰 상처를 준 인물을 연기한다. 그는 유백에 대한 마음의 짐을 지니고 살아가는 인물로, 극 서사에 있어 핵심적인 역할을 하며 이 후 방송 분량에 재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뿐만 아니라 윤복인은 현재 ‘비밀과 거짓말’ 후속으로 방송 예정인 MBC 새 저녁 일일극 ‘용왕님 보우하사’를 촬영 중이며 최근 반 사전제작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에도 합류, 쉴 틈 없이 바쁜 행보를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맡은 역할에 따라 다른 색깔로 변신하며 자연스럽고 편안한 연기를 선보이는 배우 윤복인의 활동에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톱스타 유백이’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방송 된다. 

[뉴스인사이드 김나연 기자/사진=tvN ‘톱스타유백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