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황정인, ‘갑툭튀 변호사’ 캐스팅…인피니트 성종과 호흡
신예 황정인, ‘갑툭튀 변호사’ 캐스팅…인피니트 성종과 호흡
  • 승인 2018.12.19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예 황정인이 ‘갑툭튀 간호사’에 출연한다.

19일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황정인이 오는 22일 방송될 SBS 드라마 ‘갑툭튀 간호사’에서 재경 역에 캐스팅됐다. 진정한 ‘사랑과 행복’의 의미를 찾게 해주는 웰 메이드 드라마에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SBS모비딕 숏폼드라마 ‘갑툭튀 간호사’(연출 안성곤 l 극본 정려주)는 우연한 사고로 사람들에게 깃들인 죽음을 보는 눈을 갖게 된 한 여자와 추락한 인생 속에서 진짜 행복을 찾게 된 한 남자의 우여곡절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 ‘소확행’을 추구하는 사회 트렌드에 ‘판타지, 미스터리, 로맨스’가 가미되어 현대인들에게 힐링이 돼줄 작품이다.

황정인이 맡은 재경은 남자주인공 현우(이성종 분)의 전 여자친구이자 동료 의사였지만, 그를 배신하고 성공만을 좇는 인물. 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자신의 실수를 인정하고 반성하는 입체적인 캐릭터로 분해 극의 재미를 더할 전망이다.

황정인은 2016년 MBC 드라마 ‘워킹 맘 육아 대디’를 시작으로 KBS2 ‘여자의 비밀’을 통해 본격 신고식을 치렀다. 이어, 영화 ‘모범생’으로 사회적 편견과 무관심 등으로 고통받는 학생들의 모습을 현실성 있게 표현했다는 평을 받기도 했다. 특히 이번 작품에서는 감정을 표현하는데 직설적이고 솔직한 캐릭터를 통해 극의 몰입도를 높이는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황정인이 출연하는 ‘갑툭튀 간호사’는 오는 22일 밤 12시 40분에 2부 연속 만나볼 수 있다.

[뉴스인사이드 김나연 기자/사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