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적 참견 시점’ 황광희, 전역 후 예능 첫 출연…‘죽지 않은 예능감’ 입증
‘전지적 참견 시점’ 황광희, 전역 후 예능 첫 출연…‘죽지 않은 예능감’ 입증
  • 승인 2018.12.21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광희가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예능인으로 컴백한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34회에서는 전역 후 첫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황광희의 모습이 공개된다.

지난 2010년 남자 아이돌 그룹 ‘ZE:A(제국의아이들)’로 데뷔한 황광희는 다수의 프로그램을 통해 특유의 긍정적인 에너지와 밝은 매력으로 전 국민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이에 21개월의 군 복무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돌아온 그의 활약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는 황광희가 수많은 기자들의 스포트라이트를 받으며 전역 신고를 하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는 “병장 황광희! 전역 인사드리겠습니다!”라며 늠름한 모습으로 자신의 전역을 알렸다고 전해져 관심을 끈다.

이어 ‘전지적 참견 시점’ 스튜디오에 입성한 황광희의 모습도 공개됐다. 황광희와 참견인들의 첫 만남은 과연 어떨지 호기심을 자극하는 가운데, 황광희는 공백이 무색할 정도의 재치 넘치는 멘트로 참견인들을 빵빵 터지게 만들었다고.

이영자, 송은이를 비롯한 참견인들은 황광희의 등장에 너나할 것 없이 반갑게 참견하며 인사를 건넸고, 이에 황광희는 거침없는 입담으로 답했다. 송은이는 “돌아왔다~ 황광희! 돌아왔다!”라며 웃음을 터뜨렸고 양세형 또한 “살아있어!”라며 그의 예능감을 인정했다는 후문.

한편 21개월 만에 예능 프로그램으로 돌아온 황광희의 모습과 죽지 않은 예능감은 오는 22일 밤 11시 5분에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뉴스인사이드 김나연 기자/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