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군 링스헬기 추락…1명 사망·3명 실종
해군 링스헬기 추락…1명 사망·3명 실종
  • 승인 2010.04.16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사진

[SSTV│김동균 기자] 해군 소속 링스헬기 1대가 15일 밤 남해상에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15일 오후 8시58분께 전라남도 진도 동남쪽 14.5㎞ 해상에서 해상 순찰 중이던 해군 3함대 소속 링스헬기 1대가 추락했다.

헬기에는 고 권태하 대위, 홍승우 중위, 임준수, 노수현 중사 등 총 4명이 탑승하고 있었다. 수색 작업 3시간만인 16일 자정 자정 진도군 조도면 독거도 동쪽 1.2마일 해상에서 권 대위의 시신이 발견됐다.

해군과 해경은 현재까지 수색 작업을 계속 하고 있지만 홍승우 중위와 임준수, 노수현 중사 등 나머지 탑승자 3명의 생존 여부는 아직까지 확인되지 않고 있다. 헬기 기체도 발견되지 않았다.

링스헬기는 순항속도 시속 234킬로미터, 최대 체공시간 2시간 50분으로 주로 대잠수함작전에 쓰이는 기종이다. 우리 해군은 1990년대부터 도입해 운용해 왔다.

[스포츠서울TV 새이름 SSTV|www.newsinside.kr]

모바일로 생생연예현장 동영상보기 [SHOW,fimm+TV+뉴스와생활+S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